emmanuelsanou

[Dance] DEGESBE

April 8, 2020 Projects

무엇을 찾고 있는가? 거기엔 아무 것도 없어 – 데게베Degesbe 시놉시스 Synopsis나는 이 세상 어딘가에서 왔습니다. 당신, 듣고 계신가요?나는 이 세상 어딘가, 행복과 환대, 사랑으로 가득 찬 어떤 곳에서 왔습니다. 우리는 또 다른 세계,그동안 절대 기대하지 않았던 세계를 경험했습니다.  인간 대 인간의 착취,이기적인 자본주의와 같은 인류의 퇴보 총과 같은 무기 없이오직 가치로운 문화만으로 무장하여,우리들은 이 싸움에 기꺼이 뛰어들었습니다.유린.조종.감금.공허. 얼굴을 맞댄 지배자는 염치없이 지배하고,양심을 거래하고 씹고 짓밟은채,자유 그 자체로 태어난 인간을 가두었다.우린 아무 것도 아닌 존재가 되었다.  Notre vecus, nous avons fait decouvrir uneRead More

emmanuel sanou profile photo

Emmanuel SANOU

April 8, 2020 Profile

부르키나파소 국적 안무가이자 댄서. 그에게 춤은 ‘몸의 대화 (Dialogue de corps)’이며, 예술가는 현실을 비추는 거울로서, 사람들이 이를 비춰보고 스스로 다시 바라볼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예술가의 몫이라 생각한다. 아프리카 대륙의 다양한 안무가들로부터 그들만의 현대무용 테크닉과 안무방식 등을 수련해오며, 2006년부터 프랑스, 이탈리아, 포르투갈, 모나코 등에서 활발히 창작 및 워크숍 활동을 진행해왔다. 2012년부터 현재까지 한국에서 ‘쿨레칸’을 결성해 활동하고 있으며, 인종차별, 페미니즘 등 자신의 경험에서 출발해 보편적인 사회적 이슈로서 관객들에게 메시지를 담은 작품들을 한국 예술가들과 함께 만들어 오고 있다. 작품 창작 CHOREOGRAPHY2019 현대무용Read More